“축복해…꼭 행복하자..” 아옳이의 진심과 사진들 확인하기

전 남편 서주원과 이혼 소식을 전한 뒤 활동이 뜸했던 유튜버 아옳이(김민영)가 근황을 전했다.

그의 모습이 포착된 장소는 아이러니하게도 ‘결혼식장’이었다.

지난 5일 아옳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브라이덜 샤워 함께했던 결혼식. 너무 사랑하고 축복해”라는 문구를 써올렸다.

함께 담긴 사진 속에는 지인의 결혼식 하객으로 참석한 아옳이의 모습이 담겼다.

분홍빛 원피스와 가방을 매칭한 아옳이의 모습은 얼마 전 서주원과 갈등을 벌릴 때하고는 완전히 다른 느낌이었다.

밝고 씩씩한 느낌을 줘 팬들의 좋은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팬들은 “이제 다시 시작해보자”, “밝은 모습 너무 보기 좋다”라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아옳이는 2018년, 하트시그널에 출연해 인지도를 쌓은 카레이서 서주원과 결혼했다.

하지만 관계를 좋게 이어가지 못했고, 지난해 10월 합의 이온했다. 아옳이는 이혼 사유가 서주원의 외도라고 주장했는데, 서주원은 이는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