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다시 만날까…” 방송 중 개인 사생활이 노출 되어 곤혹을 겪자 이런 반응들이 쏟아지고 있다.

 한 스타 방송인이 방송을 하던 중 메신저 대화 내용이 유출되자 ‘뒷결’을 인정하여 이 방송을 보는 많은 이들의 의견이 분분한 상황이다.

‘내 전부’라는 이름으로 저장된 한남성과 서로의 안부를 물으며 전처럼 응원하는 사이로 돌아가자는 대화를 나눈 메신저 내용이 그대로 유출되었다고 하는데 도대체 무슨일이?

“우리 다시 만날까..?” 사생활이 노출되어 버린 방송인, 무슨일?

그녀의 사생활 노출에 대한 소식이 전해지자 “참 뭘 하든 저런거 관리하는 건 방송인들의 숙명인듯..” “저런거 보면 팬들 입장에서는 난리나는게 당연한데 조심 좀 하지..” “진짜 저런 거 찾아내는 것도 능력인듯..” “우리나라는 진짜 인터넷 형사들이 너무 많어 다 찾아내 ”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