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틀 송혜교…” 그저 가슴안에..(+영상 확인하기)

넷플릭스 ‘더 글로리’에서 송혜교 아역을 훌륭히 소화해 낸 배우 정지소가 ‘리틀 송혜교’라는 별명에 대해 언급했다.

코스모폴리탄 코리아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정지소의 ‘줌터뷰’ 영상이 공개됐다.

이날 정지소는 넷플릭스 ‘더 글로리’의 비하인드 에피소드와 MBC ‘놀면 뭐하니’에서 탄생한 걸그룹 ‘가야G’의 컴백 등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제작진은 정지소를 향해 ‘더 글로리’를 통해 얻게 된 ‘리틀 송혜교’라는 별명에 대해 언급했다.

제작진이 ‘지소피마르소’와 ‘리틀 송혜교’라는 별명 중 무엇이 더 마음에 드냐고 묻자, 정지소는 고민에 빠졌다.

그녀는 “일단 ‘리틀 송혜교’라는 별명이 실제로 있는 거냐”라고 조심스럽게 물은 다음, “(송혜교) 선배님과 비슷해 보이게끔 찍어준 ‘더 글로리’ 카메라 감독님 너무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이후 정지소는 ‘지소피마르소’라는 별명을 선택했다. 그녀는 “‘리틀 송혜교’라는 별명은 가슴 속에 묻어두겠다. 저에겐 너무 버거운 별명이다”라며 수줍어했다.

일부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정지소도 송혜교만큼이나 몸매가 좋은데 아직은 쑥스러운 단계인 듯 싶다라는 이야기도 흘러나오고 있다.

한편, 정지소가 속한 가야G는 오는 17일 신곡 ‘결국엔 너에게 닿아서’를 공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