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이 할아버지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그..” 어쩌다가..

추성훈 부친 추계이 씨는 재일동포 3세로 1973년 전국체전에 참가해 국가대표 상비군으로도 선발됐던 유도선수다. 추성훈이 유도를 시작하는데 가장 결정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계이 씨는 아들과 손녀 추사랑이 KBS2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 출연 당시 함께 방송에 출연해 다정한 모습을 보여줘 시청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추성훈이 국내 일정상 한국에 머무르는 동안 이날 별세하신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추성훈은 아버지 임종을 지키지 못해 슬픔에 잠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방송 예정인 SBS 예능 ’신발 벗고 돌싱포맨’(약칭 돌싱포맨) 추성훈 편 편성은 추후 재논의될 것으로 전망된다. 

다음은 추성훈 소속사 본부이엔티 공식입장 전문이다.

종합격투기 선수 추성훈의 부친(추계이)께서 향년 73세로 금일 별세하셨습니다. 추성훈은 한국에서 소식을 접하자마자 일본으로 귀국하고, 장례는 가족 및 친지분들과 조용하게 치를 예정입니다. 추성훈을 비롯한 가족분들에게 깊은 위로와 애도의 마음을 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