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기 어디에요…당장 달려갈께요..” 김혜수 그녀를 보고싶다면..

배우 김혜수가 길거리 나들이에 나선 모습이 포착됐다.

김혜수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지하철 역에서 포착된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김혜수는 ‘청청 패션’에 빨간색 모자와 마스크를 착용한 모습으로 눈길을 모은다. 그는 늘씬한 뒤태를 드러내며 지하철 역을 걷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김혜수는 지인들과 길거리에서 아이스크림 붕어빵을 사 먹는 등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모습을 공개했다. 지인들과의 셀카에서는 마스크를 내리고 여전히 아름다운 미모를 자랑해 감탄을 자아낸다. 1970년생으로 올해 세는 나이 54세이지만 여전한 동안 미모가 돋보인다.

한편 김혜수는 오는 7월26일 영화 ‘밀수’ 개봉을 앞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