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도 나름 자신있어요…” 소녀시대 막내의 반란, 넘치는 볼륨감으로 모두를 깜짝

소녀시대 서현이 늘씬한 자태를 과시했다.

서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Pink holic”이라는 글과 함께 한 디저트 카페를 찾은 듯한 근황을 공개했다. 사진 속 서현은 ‘핑크 홀릭’이라는 말처럼 모자와 상의, 가방까지 분홍색으로 깔맞춤에 나서 눈길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청바지를 매치해 캐주얼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한 서현은 핑크색 크롭 상의를 입고 글래머러스한 몸매와 가녀린 허리 라인을 자랑하기도 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역시 소녀시대는 핑크”, “왜 이렇게 예뻐요? 핑크도 잘 어울리고”라는 등 칭찬 댓글을 남겼다.

얼마전에는 휴가 중 해변에서 찍은 다수의 사진을 게재하기도 했었던 서현이다.

사진 속 서현은 명품 C사의 럭셔리한 스타일 블랙 앤 화이트 수영복에 하이웨이스트 데님 숏팬츠를 입고, 챙 넓은 모자와 선글라스를 착용해 우아하면서도 섹시한 매력을 자랑하고 있다.

특히 서현의 늘씬한 등 날개뼈 쪽 작은 타투와 글래머러스한 매력에 보는 이들의 시선을 강탈하고 있다. 팬들은 ‘서현 타투 언제 했지?’ ‘마침내 타투를 했군’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서현은 영화 ‘왕을 찾아서’로 주연을 맡으며 첫 SF 영화에 도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