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만 생각하면…생각나나봐요” 그녀가 선보인..

코미디언출신으로 영화배우로도 데뷔해 많은 화제를 낳았던 곽현화가 숏컷 헤어스타일을 선보였던 사진이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곽현화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 시원하게 밀어버렸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머리카락을 짧게 자른 곽현화의 모습이 담겨있다. 숏컷으로 이목구비가 확 살아나면서 곽현화의 미모도 더욱 빛이 났다.

곽현화는 노출 논란으로 법정싸움까지 갔었던 아픈 기억이 있다. 출연했던 ‘전망좋은집’ 이수성 감독에 대한 논란이있었는데 결국 곽현화는 아픔만 남았었다.

한편 곽현화는 지난 2007년 KBS 22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배우, 가수 등 다방면에서 활동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