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결혼해요” 모두가 깜짝 놀란 그들의 결혼소식..

쌍둥이 개그맨’ 이상호와 가수 겸 피트니스 모델 김자연과 결혼한다.

이상호와 김자연은 오는 9월 24일 결혼식을 올린다.

이상호는 4일 밤 “저 드디어 43살에 결혼한다”며 “4년 간의 연애 끝에 결혼에 골인한다”고 밝히며 여러 장의 웨딩 사진을 올렸다.

이어 “제가 힘들 때 항상 곁에서 응원과 격려를 해주던 아내다”라며 “앞으로 잘살라는 응원과 격려 부탁드립니다. 잘 살겠습니다. 여러분 감사합니다. 여러분도 저처럼 행복하세요”라고 전했다.

김자연 역시 개인 SNS를 통해 결혼 소식을 알렸다.

김자연은 “제가 조심스러워 주변에 알리지 않았다”며 “놀라는 지인분들도 많으실 것 같아 이렇게 전해보려 한다. 유난일지 모르겠지만 그래도 연습생, 걸그룹 시절부터 저를 지켜봐 주고 응원해 주신 감사한 분들에게 갖춰진 글로 말씀드리고 싶다”고 운을 띄웠다.

그러면서 “아시는 분들은 아시겠지만 제가 데뷔했던 회사가 사라지게 되면서 피트니스 분야로 전향하게 됐고 원하는 목표를 천천히 이루어가면서도 늘 가늠할 수 없는 앞날을 걱정하는 삶을 살아왔다”며 “불안하고 초조했던 제가 일에 있어 대선배님이자 인생의 선배님이기도 한 상호오빠를 만나 넘치게 사랑받으며 보다 안정적이고 평온한 마음을 가질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김자연은 “내가 이런 사람을 만나야 행복하다는 생각과 함께 퍼즐과 같이 너무 닮기도 다르기도 한 서로를 보며 4년의 연애 끝에 올해 9월 결혼을 약속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상호는 1981년생으로 올해 43세이다. 그는 쌍둥이 형제 이상민과 2006년 KBS 21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2020년에는 KBS2 ‘트롯 전국체전’에 출연해 최종 6위를 차지하며 트로트 가수로도 활약했다.

김자연은 1991년생으로 33세이다. 그는 2016년 Mnet ‘프로듀스 101’에 출연했으며 2017년에는 걸그룹 1NB로 활동하기도 했다. 이후 피트니스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