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디까지 흘러내리는 거야..’

 가수 이미주가 날씬한 몸매를 뽐냈다.

이미주는 “#데일리 #청청”이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미주는 어깨라인이 드러난 튜브톱을 입은 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미주는 과감한 노출 패션을 과감하게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그는 선글라스로 포인트를 주며 청청 패션을 보였다. 이어 윙크를 하며 다양한 포즈를 취했다. 뚜렷한 이목구비와 마른 몸매가 돋보였다. 이에 박진주는 “미주야 위에 거 조금은 올려 입어야 될 것 같지 않아?”라고 댓글을 달아 웃음을 자아냈다.

네티즌들은 “너무 예뻐요”, “여신 아니에요?”, “언니 제발 가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미주는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