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옷이 흘러내린 줄도 모르고 ….” 미친 몸매의 소유자의 그녀, 너무나 과감한 사진이 퍼지자 모두가 깜짝 놀랐다.

방송인 김정민이 과감한 화보로 시선을 끌었다.

김정민은 22일 인스타그램에 “오늘 진행한 화보 현장 사진입니다, 결과물은 더 좋을 거예요, 제주도 날씨도 도와 햇빛도 잠깐 나고 준비과정이 우여곡절 쉽지 않았지만 정말 왜 이 작가님을 찾는지 알게 된 시간”이라며 화보 촬영 중인 사진과 영상을 공개했다.

김정민은 제주도를 배경으로 과감한 스타일을 시도했다. 푸른 초원의 말 사이에서 크롭 자켓과 비키니를 입고 포즈를 취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선명한 초콜릿 복근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정민은 지난 2022년 8월 MBN ‘특종세상’에 출연해 요가와 명상 지도자로 생활하고 있는 근황을 공개했다.

또한 그다음 달 채널A 예능 프로그램 ‘금쪽상담소’에 모친과 함께 출연하기도 했다. 최근 SNS를 통해 활발한 소통에 나서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