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을 때 신나게 벗더니만….나이가 들어서도 xx하고 있네..” 전효성, 최근에 공개한 모습에 모두가 경악했다.

그룹 시크릿 출신 배우 전효성이 슈트를 입고 팔색조 매력을 뽐냈다.

8일 전효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Preview”라며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전효성은 스튜디오로 보이는 공간에서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전효성은 블랙 브라톱에 비비드한 레드 컬러 셋업 슈트를 입고 금테 안경을 착용해 멋스러우면서도 깜찍하고 섹시한 매력이 공존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여기에 스포티한 스니커즈를 매치해 힙한 무드를 더했다.

특히 그녀는 탄탄한 복근을 과감하게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전효성은 최근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셀러브리티’에 출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