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냥 친한 이성 친구랑 xx하는 느낌이 나요…” 이경규 딸 이예림, 그의 충격적인 결혼생활 언급에 모두가 깜짝 놀랐다.

방송인 이경규 딸 이예림이 축구선수 김영찬과의 결혼 생활에 대해 털어놨다.

지난 30일 유튜브 채널 ‘르크크’에는 ‘아빠 유튜브 지적해주러 온 딸 예림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이예림은 축구선수 김영찬과의 결혼 생활에 대해 언급했다. 이예림은 “요새는 그냥 그렇다. 엄청 친한 친구랑 사는 느낌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창원에서 신혼 생활 중이라며 “살기는 좋은데 친구가 없다”고 불편함을 전했다.

이예림은 “친구들 중에 결혼한 사람이 없다. 갑자기 30살이 됐다”며 “그때 결혼하길 잘했다는 생각을 했다”고 결혼을 권유하기도 했다.

또 이예림은 남편 김영찬에 대해 “연애할 땐 3등급이었는데 결혼하고는 2등급이다. 표현을 더 잘하고 잘 챙겨준다”고 애정을 드러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