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떻게 지인을 xx, 이렇게까”…강남 한복판 아파트에서 벌어진 끔찍한 사건의 이유가 알려지자 모두가 경악했다.

오늘(24일) 오후 3시 반쯤 서울 강남구의 한 아파트 단지 놀이터에서 지인을 흉기로 찌른 30대 남성 A 씨가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체포 과정에서 저항이 계속되자 경찰은 테이저건을 발사해 A 씨를 제압했습니다.허벅지를 찔린 피해자는 병원으로 옮겨졌는데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A 씨는 평소 지인이었던 피해자가 자신을 험담했다는 이유로 범행을 저질렀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 : 지인인 것은 사실이에요. 전에 직장을 같이 다녔는지 아니면 동료 관계인지 명확하게 확인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A 씨에 대해 살인 미수 혐의를 적용하고 정확한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