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 이게 도대체 무슨일이야”…결혼 한 줄도 몰랐던 존박, 갑작스러운 소식이 들려오자 모두가 깜짝

가수 존박(35)이 아빠의 기쁨을 맛봤습니다.

26일, 소속사 뮤직팜은 “존박 부부가 지난 25일 오후 4시경, 건강한 여아를 맞이했다”고 전하며, “현재 산모와 아이 모두 안정적이고 건강한 상태에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또한 “존박 부부와 신생아에게 많은 축복과 사랑을 보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습니다.

존박은 지난 6월, 비연예인 여성과 1년여의 교제를 마치고 결혼한 바 있습니다.

당시 그는 자필 편지를 통해 “작년 이맘때쯤 알게 된 소중한 사람이 저에게 많은 힘과 행복을 주었습니다.

그녀와 미래를 함께 하기로 하였고, 현재는 떨리는 마음으로 결혼 준비 중입니다”라며 “갑작스러운 소식에 놀라셨겠지만, 여러분의 따뜻한 마음과 축복으로 저희의 새로운 시작을 응원해주실 것이라 믿습니다”라고 밝혔습니다.

다음은 존박 득녀 관련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뮤직팜입니다.

존박 부부는 지난 25일 16시 경 건강한 여아를 출산했습니다.

현재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한 상태로 안정을 취하고 있습니다.

존박 부부와 태어난 아이에게도 많은 축복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