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그게 중요해? 난 xx이나 받는데”.. 마이클 잭슨의 상속재산이 금액이 알려지자 모두가 경악했다.

마이클 잭슨의 딸, 패리스 잭슨이 성공에 대한 그녀만의 독특한 상황이 화제입니다.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패리스는 “성공? 그건 기분에 따라 달라져. 판매량 같은 건 나한테 그리 중요하지 않아.”라고 말했어요.

그녀의 아버지, 팝의 전설 마이클 잭슨이 남긴 엄청난 유산 덕분에 그녀는 이미 부를 충분히 누리고 있습니다.

실제로, 잭슨 가족은 그의 사망 이후로도 그의 음악과 사업을 통해 수십억 달러를 벌어들였죠.하지만 패리스는 그런 부를 누리면서도 성공의 정의에 대해 다른 시각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녀는 “돈 때문에 음악을 하는 게 아니야. 나는 그냥 좋은 노래를 만들고 싶을 뿐이야.”라며 자신의 음악에 대한 진심을 드러냈습니다.

그녀는 또한 현재 함께 작업 중인 린다 페리와의 화합에 대해서도 “우리 둘 다 예술을 사랑해. 돈 때문에 함께 일하는 게 아니야.”라고 강조했습니다.

패리스는 자신의 음악 경력을 계속 이어가고 있으며, 곧 할리우드 볼에서의 공연을 앞두고 있습니다.

그녀는 이미 2020년에 첫 앨범을 발표하며 가수로서의 길을 걷기 시작했습니다.

그녀의 아버지, 마이클 잭슨은 2009년에 사망했지만, 그의 음악과 유산은 여전히 세계의 많은 사람들에게 큰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