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은 F컵이 아니라 H컵이다….” 너무커도 힘들다는 그녀의 사생활이 공개되자 모두가 경악했다.

성남혜는 15년 전인 2009년 tvN ‘화성인 바이러스’에 출연했다. 당시 그는 가슴이 자라는 ‘F컵녀’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이날 영상에서 성남혜는 “제게 타이틀이 붙었던 게 ‘원조 1대 F 컵녀'”라며 “‘원조 1대 F컵 화성인’ 33, 21, 34 그리고 42kg”이라고 당시 자신의 모습에 대해 소개했다.

그녀의 몸매를 살펴보면..

▼ 기사 이어보기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