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xx사람들이, 본인들이 아주 연예인인줄 아나보네..” 출연자들끼리 난리난 상황들이 알려지자 모두가 경악했다.

ENA·SBS플러스의 ‘나는 솔로’ 16기에 출연한 옥순이 동기 출연자 영숙에 대한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옥순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서 영숙이 방송 후 자신에 대한 부정적인 발언을 인스타그램과 유튜브에서 했다며 명예훼손으로 고소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영숙이 다른 여성 출연자에게 나가 부자를 만나기 위해 부자처럼 행동한다고 했다”며 “이미 방송은 끝났는데, 명예훼손 고소를 진행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시청자들도 잘 알겠지만, 문제를 초반에 해결하지 않으면 큰 문제로 번질 수 있다”며 “대형 로펌을 통해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전에도 옥순과 영숙은 프로그램에서 갈등을 겪었다. 영숙은 광수와의 데이트에서 발생한 문제를 옥순이 퍼뜨렸다고 오해하였으나, 나중에 정숙이 그 사실을 밝혔고 사과하였다.

‘나는 솔로’ 16기는 방송 기간 동안 많은 관심을 받았으며, 최종회는 6.3%의 시청률을 기록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