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옛날부터 몸매 하나는 타고난 듯…” 세계 2위 미모로 뽑힌 그녀의 일상이 공개되자 모두가 깜짝놀랐다

88올림픽에서 유명한 곡 ‘손에 손 잡고’로 인지된 코리아나의 멤버 이승규의 딸로 알려져 있는 오늘의 주인공 바로 클라라 입니다.

그녀는 스위스 베른에서 태어나 해외에서 많은 시간을 보냈기 때문에 현재도 영국 국적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2006년 드라마 ‘거침없이 하이킥’으로 연기 데뷔를 했지만, 처음에는 큰 주목을 받지 못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2013년 프로야구 시구에서의 그녀의 화려한 모습은 여러 매체에 걸려 유명세를 얻게 되었습니다.

뿐만 아니라 2014년에는 미국의 MODE 매거진에서 제시카 알바, 스칼렛 요한슨, 비욘세, 안젤리나 졸리 등의 세계적인 스타들을 누르고 세계에서 두 번째로 아름다운 여성으로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그 후 한국에서의 활동보다는 중국에서 더욱 활발히 활동했던 클라라는 2019년에 사업가 사무엘 황과 결혼해 현재는 잠실의 명품 아파트인 시그니엘 레지던스에 거주하고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특히 최근 중국에서 주연으로 출연한 ‘이무분태자’는 개봉 이틀 만에 압도적인 흥행을 기록하며 그녀의 인기를 증명했습니다.

그럼에도 한국에서는 오랜만에 ‘더블패티’에 특별 출연하여 팬들의 기대를 모았습니다. 앞으로 한국에서도 그녀의 활동을 기대하며 지켜볼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