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xx까지 못해줘서 미안하다..” 이천수, 그녀 앞에서 이런 말까지 했어야 속이 시원했나(+사진)

이천수의 아내 심하은, 그녀의 어머니는 워킹맘인 딸을 돕고자 황혼 육아에 나선 바. 쌍둥이 육아는 전쟁 같은 것으로 심하은의 어머니는 식사도 하지 못한 채 손주들 케어와 집안일로 분주한 시간을 보냈다.

▼ 기사 이어보기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