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도대체 갑자기….무슨일이야..” 사강 갑작스러운 남편상, 어쩌다가..(+사진)

배우 사강(홍유진, 46)이 갑작스럽게 남편 신세호 씨의 별세 소식을 받았다. 스포티비뉴스의 취재에 따르면, 사강의 남편인 신세호 씨는 이날 49세의 나이에 세상을 떠났다.

▼ 기사 이어보기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