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들에게는 따뜻한 사람, 우리에게는…” 백일섭, 딸이 들려온 그의 충격적 이야기에 모두가 경악했다(+사진)

졸혼 후 7년 간의 절연을 끝내고 드디어 백일섭 부녀가 ‘아빠하고 나하고’를 통해 처음으로 둘만의 대화 시간을 갖게 됐다.

▼ 기사 이어보기 (+사진)